2019.09.1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조금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8.6℃
  • 맑음대전 28.4℃
  • 맑음대구 26.5℃
  • 맑음울산 24.9℃
  • 맑음광주 28.8℃
  • 맑음부산 27.7℃
  • 맑음고창 28.3℃
  • 구름많음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7.0℃
  • 맑음보은 26.3℃
  • 맑음금산 26.8℃
  • 맑음강진군 28.5℃
  • 구름조금경주시 25.4℃
  • 맑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소유가 아닌 공유를 한다, 공유경제란 ?


 

나눠 쓰는 개념인 공유경제 서비스는 IT 산업의 발달로 급부상하여 이제는 일상에서도 쉽게 접할 수 있게 되었다. 개인을 넘어 대기업까지 발 벗고 나서며 경쟁이 치열해졌고, 시장에서도 공유 경제 기업에 주목하고 있는 상황! 또한, 공유 대상도 지식부터 자동차까지 점차 다양해지고 있죠. 그런데도 아직 '공유 경제'라는 용어가 낯설 수 있는 만큼 오늘은 공유경제 사례와 함께 공유 경제가 무엇인지 소개하려한다.

 

공유경제 : 2008년 미국 하버드대 법대 로런스 레식 교수에 의해 처음 사용된 말로, 한번 생산된 제품을 여럿이 공유해 쓰는 협력소비를 기본으로 한 경제 방식을 말한다. 대량생산과 대량소비가 특징인 20세기 자본주의 경제에 대비해 생겨났다. , 물품은 물론, 생산설비나 서비스 등을 개인이 소유할 필요 없이 필요한 만큼 빌려 쓰고, 자신이 필요 없는 경우 다른 사람에게 빌려 주는 공유소비의 의미를 담고 있다. 최근에는 경기침체와 환경오염에 대한 대안을 모색하는 사회운동으로 확대돼 쓰이고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공유경제 사례는 일상에서도 쉽게 접할 수 있다. 특히 구글이나 유튜브, 네이버 같은 온라인 플랫폼의 경우 이용자가 자발적으로 올린 글이나 이미지, 동영상 등을 통해 본인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무료로 공유할 수 있다. IT 기술이 발전하면서 개인 간 거래가 편리해져 점차 활성화된 공유 경제. 형태가 있건 없건 공유 방식에 따라 크게 세 가지로 나뉘는데. 사용하는 사람들이 제품이나 서비스를 굳이 소유하지 않고 공유하여 쓰는 쉐어링 방식, 불필요하게 여기는 제품을 필요한 사람과 교환하여 소유하는 물물교환 방식, 특정 플랫폼에서 사용자 간 협력으로 유형이나 무형의 자원을 공유하는 방식이 이에 해당한다. 이제 사례를 보 도록하자

 

첫 번째 우버서비스. 공유경제 사례를 들 때 우버서비스는 성공 모델로서 빠지지 않고 등장한다. 승객과 운전기사를 연결해주는 허브 역할로, 결제 역시 미리 등록한 신용카드를 통해 간판하게 해결 할 수 있어 이용자가 많은 모마일 앱이다. 하지만 일반인이 운전하는 차량을 이용면 저렴한 가격으로 목적지 까지 이용 할 수 있지만 xoetl 업계의 생존권 등의 이유로 택시 카풀 간 논란이 일어나곤한다. 우버의 대항마로 불리는 리보트 서비스, 우리나라의 경우 카카오 카풀 서비스가 주목 받고 있는데 공유경제의 시대에 발 맞추어 카 셰여링 서비스를 내놓는 기업들도 꾸준히 늘고 있는 상황이다.

 

두 번째 에어비앤비. 에어비앤비는 숙박 공유 플랫폼 스타트업 기업입니다. 해외여행을 가본 사람이라면 에어비앤비를 사용해본 적이 있을 것이다 191개 이상의 국가, 34천개 이상의 도시에 진출해 있는 상황이며 현재까지 에어비앤비를 이용한 사람만 6천만명이 넘는다고 한다. 에어비앤비는 숙박시설을 제공하려는 공급자와 숙박시설을 사용하려는 이용자를 연계해주며 중간에서 수수료를 받는 어플로 호텔뿐만 아니라 해외현지의 실제 주거공간도 이용해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많은 사람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세 번째 다날 쏘시오. 다날 쏘시오는 유아용품, 가전 등 다양한 가치를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무엇보다 재능 등 제품에 국한되지 않는 공유 서비스로 다양한 사용자에게 공유경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비스는 크게 개인 상품 공유(P2P)와 사업자 상품 공유(B2C)로 나뉘어서 개인뿐만 아니라 사업자도 함께하는 공유경제 서비스이다.

그 외에도 우리가 흔히 아는 직방, 다방, 배달의 민족, 카카오 헤어샵, 야놀자 등이 있다.

 

공유경제의 미래는 어떨까? 미국의 경우 2017년에 2016년 대비 2배 성장, 중국은 2025년에 GDP20%까지 차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또 국내의 경우도 최근 통계청이 국내에서도 공유경제가 조사가 가능한 상당한 수준까지 발전했다고 말하며 국내에서도 공유경제가 점차 자리를 잡아가고 있음을 표현하였다. 이처럼 세계적으로 지속적인 성장을 보이는 공유경제가 어떠한 모습으로 발전되어 더불어 사는 삶을 풍족하게 해줄지 기대된다.. 하지만 여러 공유경제 사례를 살펴보면 제공자의 경우 자신이 공유하는 재산이 파손, 도난, 도용등의 위험에 노출될수 있고, 소비자의 경우 본인의 안전이나 서비스 품질 등을 보장받지 못할 수 있다. 따라서 이러한 공유경제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필요하고 공유경제 서비스에 대한 사회적 고민이 다각적으로 필요해 보인다.